까치밥

   고향에서  까지밥이라고 하지요. 추운겨울 까치가 와서 먹으라고 어른들께서 몇개씩 남겨놓으시던 생각이 나네요.

    자상하고 배려깊으신 어르신들의 얼을  생각하면서 담았읍니다.

 

 

 

   땅거미 질 무렵

 

 

 

 

 

 

 

 

  

LOCKE AT WALNUT GROVE DELTA

 

겨울을 기다리는 마지막 가을 낙옆들....

 

 

 

 

 

 

 

 

 

 

 

 

 

 

 

QUARRY PARK 의 가을

 

 

 

 

 

 

 

 

 

 

 

Syndicate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