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비의 희년 전대사

자비의 희년 전대사

자비의 대희년 (Jubilee of Mercy)
(2015. 12. 8-2016. 11.20)

프란치스코 교황님께서 선포하신 자비의 해(2015. 12. 08 - 2016. 11. 20)를 맞아, 보편교회는 사도좌에서 보내온 서한 (‘자비의 특별 희년’ 대사에 관한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의 서한, 2015. 09. 01)을 통해 전대사의 특전을 누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는 희년을 통해 모든 신앙인이 참으로 하느님 자비를 체험할 수 있기를 바라는 취지에서 내려진 특전입니다.

-  아    래  -
1. 기간: 2015년 12월 08일부터 2016년 11월 20일까지

2. 일반조건: 순례지 순례, 고해성사, 영성체, 교황님의 지향에 따른 기도 (주님의 기도 1회, 성모송 3회, 영광송 3회)

3. 자비의 해를 살기 위한 7가지 방법
  1) 진심으로 회개하고자 하는 열망의 표시로 지정 순례지를 순례 한다.
2) 영적으로나 육체적으로 할 수 있는 자비의 행위를 기억하기
  3) 주님을 위한 24시간(3/4~3/5) 동안 고백성사를 보고 또한 자비의 해 동안 자주 고백성사 본다.
  4) 교회와 온 세상의 선익을 위한 교황님의 지향에 따라 자비의 해 기도를 계속 바친다. (별첨 참조)
  5) 본인들의 본당 주보성인에 관하여 공부하고 그분들의 믿음을 본받기
  6) 자비의 해 동안 교구에서 하는 행사들에 적극 참여하기입니다.
  7) 자비의 육체적, 영적활동을 가능한 한 많이 실천하기 (한번 이상 실천할 때마다 희년의 대사를 얻게 된다)
- 자비의 육체적 활동 7가지: ① 배고픈 이들에게 먹을 것을 주고 ② 목마른 이들에게 마실 것을 주며 ③ 헐벗은 이들에게 입을 것을 주고 ④ 나그네들을 따뜻이 맞아주며 ⑤ 병든 이들을 돌보아 주고 ⑥ 감옥에 있는 이들을 찾아가 주며 ⑦ 죽은 이들을 묻어 주는 것
- 자비의 영적 활동 7가지: ① 의심하는 이들에게 조언하고 ② 모르는 이들에게 가르쳐 주며 ③ 죄인들을 꾸짖고 ④ 상처받은 이들을 위로하며 ⑤ 우리를 모욕한 자들을 용서해 주고 ⑥ 우리를 괴롭히는 자들을 인내로이 견디며 ⑦ 산 이와 죽은 이들을 위하여 하느님께 기도하는 것 (‘자비의 얼굴’ 15항 참조)

※ 순례지를 순례 하면서 바치는 기도
1) 사도신경  2) 주의 기도  3) 성모송  4) 자비의 해 기도 
이 기도를 할 때 교황님의 지향을 기억해야 하며 고해성사를 보고 미사에서 성체를 모시면 전대사 요건을 갖추게 된다.

4. 지정 순례지
1) 보편교회: 로마의 4개 대성전(성 베드로 대성당, 성 바오로 대성당, 성 요한 라테라노 대성당, 성모 마리아 대성당)

2) 오클랜드교구 : 주교좌 성당만 지정되었음

5. 특별사항
  1) 여러 가지 이유로 자비의 문(Holy Door)에 들어가지 못하는 사람들, 흔히 집에만 갇혀 지내는 병자들과 독거노인들은 주님의 수난과 죽음과 부활의 신비 안에서 고통과 고독의 참된 의미를 부여하신 주님을 묵상하고, 성체를 모시거나 다양한 매체를 통하여서라도 미사성제와 공동기도에 참여하면 희년의 대사를 얻을 수 있다.
  2) 자유가 제한된 수인들은 감옥의 경당에서도 대사를 얻을 수 있다. 그들이 감방의 문지방을 넘어갈 때마다 하느님 아버지를 묵상하면서 기도를 드린다면, 그들에게는 그것이 성문(Holy Door)을 지나가는 상징이 될 수 있다.

6. 참조사항

이 대사는 죽은 이들을 위해서도 받을 수 있다. 성인들의 통공이라는 위대한 신비 안에서 죽은 이들을 위하여 기도할 수 있는 것이다. 즉 연옥영혼들을 위한 대리기도(代理祈禱, suffragium)도 가능하다.

별첨:

자비의 희년에 바치는 기도 (자비의 기도):

주님이신 예수 그리스도님, 
주님께서는 저희에게 하늘에 계신 아버지와 같이 자비로워지라 고 가르치시며 
주님을 본 사람은 누구나 아버지를 뵌 것이라고 말씀하셨나이다.
저희에게 주님의 얼굴을 보여 주소서. 
저희가 구원을 받으리이다. 

주님께서는 사랑이 넘치는 눈길로 
자캐오와 마태오를 돈의 종살이에서 풀어 주시고
피조물에서만 기쁨을 찾던 간음한 여인과 막달레나를 구원하셨으며 
베드로가 배반을 한 뒤에 눈물을 흘리게 하시고 
참회하는 강도에게 낙원을 약속하셨나이다. 
“네가 하느님의 선물을 알았더라면!” 
주님께서 사마리아 여인에게 하신 이 말씀을 
저희 한 사람 한 사람이 듣게 해 주소서. 

주님께서는 눈에 보이지 않으시는 아버지의 보이는 얼굴이시며 
용서와 자비로 모든 이를 다스리시는 하느님의 얼굴이시니 
이 세상에서 교회가 부활하시고 
영광을 받으신 주님의 보이는 얼굴이 되게 하소서. 

주님께서는 주님을 섬기는 이들도 나약함으로 갈아입고 
무지와 잘못에 빠진 이들과 함께 아파하기를 바라셨으니 
주님을 섬기는 이들을 만나는 모든 이가 
하느님의 보살핌과 사랑과 용서를 받고 있음을 느끼게 해 주소서. 

주님의 영을 보내시고 그 기름을 부어 주시어 
저희 한 사람 한 사람을 거룩하게 하시며 
자비의 희년이 주님의 은혜로운 해가 되어 
주님의 교회가 새로운 열정으로 
가난한 이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며 
억압받는 이들과 갇힌 이들에게 해방을 선포하고 
눈먼 이들을 다시 보게 해 주소서. 

자비의 어머니이신 성모 마리아의 전구를 통하여 비나이다. 
주님께서는 성부와 성령과 함께 영원히 살아 계시며 다스리시 나이다. 

아멘.

(자료제공: 변 성우 안토니오(교육부장))

(위의 내용을 지인들께 많이 전파해 주시면 감사드립니다!)



카카오톡 링크는 카카오톡 앱이 설치되어 있는 모바일 기기에서만 전송 가능합니다.

카카오톡으로 이 페이지 친구한테 보내기.

본당 웹사이트를 많이 애용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주임신부 인사말씀
신부님

특별 링크

blue2  주보모음

blue2  미사시간

blue2  성당오시는 길

blue2  공동체 2020비전


blue2  반별점심봉사 일정

blue2  성당행사 일정

blue2  독서자 주지사항


blue2  묵 상 글

blue2  레지오 마리애

blue2 사진/동영상


blue2 매일미사/성경

blue2 매일미사/성경|영어

blue2 북가주 한인성당/
  가톨릭사이트 링크